호떡

한국에서의 즐거웠던 기억 중 하나는 겨울에 사먹던 호떡의 맛..
종로 길거리에서 친구들과 사먹던 호떡도 좋았지만 그래도 어렸을 때 엄마아빠와 남대문 시장 부근의, 지금은 없어진 작은 백화점 뒤켠에서 사먹던 호떡이 참 맛있었던 것 같다. 작게 자른 마분지로 싼 호떡을 한입 베어물면 땅콩이 듬뿍 들어간 뜨거운 시럽이 흘러내려오던…

지난번 한국에 갔을 때 사온 호떡 믹스, 이제껏 잊고있다가 오늘 반죽해서 만들어보았다. K군은 출근하고 혼자 빈둥대는 것이 계획이어서 호떡이야말로 딱 어울리는 오늘의 간식.. ㅎㅎ
오늘 만든 것은 녹차 호떡믹스. 일단 호떡믹스와 동봉된 이스트, 물을 주걱으로 섞어 두시간 발효.

그 다음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은품으로 받았던 호떡 누름개로 꾹꾹 눌러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어나오는 설탕 시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흠다운 호떡의 자태~

녹차호떡이라 색도 초록색이 돌고 맛도 쌉쌀하다.
벌써 두 개 후딱 해치우고 두 개 더 구워서 옆에 가져다 놓았다. (아 행복해..)

불러다 같이 먹었으면 좋겠을 친구 생각이 난다. 지금은 일본에 있는…
잘 지내는지..

10 thoughts on “호떡

  1. 후라이팬

    낮에는 빛속에서…
    지금은 날이 저물었네요
    지금 어둠속에서 이러고 있어요 ㅋㅋ
    불이나 켜야지 ㅋ.

    Reply
  2. 바람

    아웅 호떡 맛나보여요.
    전 어제 인스턴트 미니 호떡 사다놓고 먹었는데..ㅜㅜ
    저 뜨거운 설탕물 찍 나올때 혀 안데게 조심해야 한다는..ㅋㅋㅋ

    Reply
    1. 딸기맘

      아니 한국에 계신 분이 미니호떡이 웬말이오~ (호이호이인가 그거요? ㅋ)
      맞아요 맞아.. 저는 소심하게 넣어서 흐르지는 않았지만 예전에 먹을 때 아뜨뜨하던 기억 나요 ㅎㅎ

      Reply
  3. 째라

    좋은 동네네요. 울 동네는 저 호떡믹스를 세박스 이상사야 사은품을 준다는…-_-;;

    맛나게 드세염^^

    Reply
    1. 딸기맘

      앗 거긴 호떡믹스 팔아욤? 여긴 없던디.. 얘네들은 한국에서 공수해온 애들이예요.. 깨찰빵믹스랑 같이요..
      몇 개 사야 줬는지는 생각 안남.

      Reply
  4. Guri

    저도 호떡믹스 집에 있는데… 여름에 한아름에 갔다가 사와서 여지껏 안해먹고 찬장에 두었네요. 나도 쉬는 동안 해먹어야 겠네요.

    근데 생각보다 손이 꽤가네요. 아~ 귀찮아라. 누가 안해주나…

    Reply
  5. 바람

    우리동네는 호떡 살라믄 역주변까지 한참 걸어가야하고
    근처엔 잉어빵만 보이네유..ㅠㅠ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