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산

오늘은 K씨는 쉬고 저는 아침에만 일하는 스케줄이라 퇴근하고 집에 와서 점심먹고 딸기 데리고 뒷산에 잠시 다녀왔습니다. 일주일 내내 비가 오다가 어제 오늘 반짝 개어서 신선한 공기 좀 마시려구요. (얼마만에 보는 햇살인가~)
 

딸기는 저렇게 붕대로 동여맨 다리로 총총총 잘 돌아다닙니다.
응가하고도 더 놀고 싶어했지만 오른쪽 다리에 무리가 갈까봐 안고 산책했어요.


나뭇잎들이 어느새 붉은 색으로 물들었어요. 어느날 보면 또 잎들이 다 떨어지고 없으려나요…
(딸기는 더 놀고 싶어 입나왔나;;)


딸기랑 먼 곳 경치 구경하는 중.

14 thoughts on “가을산

  1. 마리솔

    단풍색깔이 너무 예뻐 마치 영화의 한장면 같아요. 특히 딸기랑 먼 곳 같이 구경하는 뒷모습 그리고 초록과 붉은색이 어울어진 마지막 사진 넘 멋져요^^ (딸기여사, 밥잘먹고 총총총 잘 다닌다니 참 다행이구요. 딸기는 좀 많이 긍정적인 성격인 듯 ㅎㅎㅎ)

    Reply
    1. 딸기맘

      상당히 긍정적인 성격인 것 같긴 해요.. ㅎㅎ 요즘에 거의 대부분 칼라 씌우고 벗겨놓으면 감시체제인지라 (다리 물어뜯다 뼈가 어긋난 거라 ㅠㅠ) 스트레스 받을 법도 한데 잫 먹고 잘 싸니 고맙죠 ㅎㅎ

      Reply
  2. 금봉네

    경치를 보니 딸기여사가 더 뛰어 놀고 싶은 마음이 들만도 합니다.
    저도 이 풍경속에서 뛰어 놀고 싶으니까요…
    계절을 온 몸으로 느껴주셔야 되는데, 눈으로만 느끼라하니 딸기여사 고역이겠어요… ㅠㅜ

    Reply
  3. 애플

    아~ 너무 좋네요~~딸기맘님이 딸기안고있는 사진 이뻐요~ 단풍사진보니 먐이 설레지네요 ㅋ 떠나고 싶어져요^^

    Reply
    1. 애플

      여기는 단풍 없어요. 볼려면 1시간은 더 달려야 해요. 산쪽으로^^ 여기는 주로 따~~뜻~~ 보링한 날씨 ㅋ
      눈도 볼수가 없다는..

      Reply
  4. 트니맘

    아..너무이뻐요.
    파란잔디위에 알록달록 단풍잎이 한국보다 더 강렬함으로 다가오는.
    딸기맘님 귀여우셔.ㅋㅋㅋ 딸기랑 두분이 깜찍발랄해요.^^

    Reply
  5. 폴리애미

    와!! 단풍이 너무 이쁘네요~!! 볼때마다 느끼지만 참 자연환경이 주는 기쁨과 행복은 무엇에도 비할 수 없는것 같아요…
    보는것만으로 받는 위로랄까…참…부럽삼 (울동네는 일단 공원이 아파트’숲’에 쌓여 있는…어딜봐도 뒷배경이 아파트…-_-)
    딸기여사 건강하게 회복되고 있는듯하야 흐믓~합니다 ㅎㅎ
    딸기여사!! 엄마 아빠의 정성을 봐서라도 얼릉 나아야 효녀다!! 힘내자!!

    Reply
    1. 딸기맘

      여기도 점점 고층건물들이 들어서기 시작해요. 그래도 우리 동네는 그다지 속도가 빠르진 않은데 (변두리라 ㅋㅋ) 밴쿠버 다운타운은 10년도 안 된 사이에 스카이라인이 180도 바뀐 것 같아요.
      산에 올라가면 그래도 사방이 빵 뚫려서 시원하더라구요.

      Reply
  6. 바람

    진짜 한국은 폴맘말처럼 풍경속에 아파트가 빠져있는건 보기 힘들다는..ㅜㅜ
    단풍색이 진짜 제대로 진하게 들어서 넘 멋지네요.
    딸기가 그래도 의기소침하지 않고 잘 먹고 잘 놀아서 넘 다행스러워요.
    딸기맘이랑 딸기랑 표정이 왠지 비슷해버린..ㅎㅎㅎ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