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맑음

모처럼 날이 맑다! 

근래 못한 해바라기 하는 하록딸구.

고개만 움직이면 떨어지는 캐모마일 탈지면 

.

.

.

일요일은 게으름

닭가슴살 샌드위치로 아점 

밖에 묶여진 멍멍이 보면서 밥 먹음. 

엄마가 잠깐 묶어놓고 볼 일 보러 갔나본데 지나가는 사람마다 다 엄만가 하고 반김;; 

.

.

.

밥을 먹고 운동 

오늘은 가볍게 동네 숲 산책 

그루터기에 빼곡히 새싹이 돋았다. 

.

.

.

그리고는 어벤져 보러감. 

요즘 액션 영화들엔 과학용어가 너무 많이 나와 정말 못 알아듣겠돠.. ㅠㅠ 

.

.

.

영화 보는 내내 시끄러운 와중에 조용히 있어준 딸기 스트레칭 

이리와~ 

그리고 집에 와서 밥먹고 내일을 위해 일찍 쉴 예정입니다. 

6 thoughts on “일요일, 맑음

  1. 트니맘

    깜짝이야 딸기 안대한건줄 알고 깜짝 놀랐슈.캐모마일 탈지면이었군하ㅎㅎ
    딸기야 얼른 눈 괜찮아져야해~
    딸기 진짜 느무느무 쪼맨하다는걸 마지막 사진보며 새삼 느껴요.^^
    밖에 저 멍멍이는 흡사 트니보는듯.ㅋㅋㅋ
    정작 엄마보면 약간 시큰둥 모르는 사람은 다 좋아~ -_-;

    Reply
    1. 딸기맘

      트니 부러운 게 애들 와도 좋아하는 거 ㅎㅎ
      딸기는 워낙 못되게 굴어서 귀여운 애들이 오면 느무 미안해요. 만져봐도 되냐고 착하게 물어보는 애들한테는 어여 만져봐! 하고픈데 딸기가 으르렁으르렁 해대는 통에 들고 뛰어야 함.

      Reply
  2. 폴리맘

    그래도 탈지면붙이고 얌전히 있어주니 다행이네요. 폴리같으믄 막 얼굴 부비구 난리쳤을…;;; 울딸기 의젓한걸~~ㅎ
    ㅋㅋ밖에서 멍이친구들만나면 막막 방갑구 내칭구만난것처럼 히죽히죽 즐겁쥬~ ㅎㅎ 나도 모르게 막 자연스레 말시키구~ㅋ(쟈 두리번거리는것두 기엽다)
    동네산책이 산림욕수준인 부러운 딸기네!! 나무들이 빽빽~!! 갱장함
    부러운 저 넓은 잔디마당!!

    Reply
    1. 딸기맘

      그렇잖아도 어젯밤에 눈에 솜 붙여주는데 대땅 싫어하면서 털고 난리치길래 (솜 떨어짐 깔때기 안에서 챱챱 드심 ㅠㅠ) 너 폴리이모한테 이른다고 협박;; (이미 이르고 있다 ㅋ)

      저 애기 나가면서 넘 쓰다듬고 싶었는데 먼저 사람이 쓰다듬다 가버리니 넘 벙쪄하길래 걍 얼굴만 보고 지나갔어요.. 힝.

      동네라긴 해도 차로 10-15분 가야하는 곳이라 동네라고 하는게 맞는가.. (그 정도면 여기선 동네로 쳐주는데 ㅋ)

      Reply
  3. 바람

    하록딸기..ㅋㅋㅋㅋ
    학교 보컬교수증 하록씨가 계신데말에요.ㅋㅋㅋ
    이리와~하면 잘도와주니 이뿌당.ㅎㅎ

    그루터기보니..참 식물은 대단한거같아요.
    진짜 세상이 망하면 식물천지로 덮힐거같음..그런 다큐도 언젠가 본거같궁..

    그나저나 빵 맛나보여요.
    요즘 갑자기 피넛버터에 꽂혀서 정말 몇백년만에 피넛버터를 사와가지구
    아침마다 열심히 발라먹는중이에요.
    살찔짓만 골라한다능.ㅋㅋ

    Reply
    1. 딸기맘

      오 실제 하록씨가 ㅎㅎㅎ

      봄이라도 조그만 틈이라도 있음 냉큼 자라나는 식물들 정말 대단하죠? 이쁘게만 보였는데 바람님 말씀들으니 초큼 무섭기도 ㅎㅎㅎ

      피넛버터가 영양가 높고 좋죠 뭐~ 여기 애들은 간식대신 한 숟갈 푹 떠서 그것만 먹거나 사과에 발라먹기도 하던데.. 고롷게도 한번 드셔보삼 ㅋㅋ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