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 더 특별한 한 잔

아침에 바쁘기도 하고 또 필요에 의해 카페인이 흠뻑(!) 녹아들어간 드립커피를 주로 마시지만 가끔 기분나면 라떼를 만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지금은 아마도 한국이 이런 도구들 구하기가 가장 쉬운 곳이 아닐까 싶기도 한데 전에는 어려워서 여행다닐 때 눈에 불을 켜고 찾았던 1인용 에스프레소 폿과 우유거품기.

몇몇 이유로 별다방에 가는 걸 좋아하지 않기도 하지만 또 커피숍에서 4~5불 내고 이런 커피를 마시려면 솔직히 너무 돈이 아깝다. 집에서 만들어 마시는 거랑 크게 차이를 못 느끼는 나의 저렴한 입맛 덕분이기도 하지만. 한가지 단점이라면 아침에 커피 한 잔 마시려다 우유거품 노가다로 의욕 상실될 수도 있다는 거.. -_-;; (글구 벌써 몇년이나 썼더니 에스프레소 폿의 고무가 낡아서 압력이 달라졌는지 좀 텁텁한 커피가 만들어진다. 끄레마도 거의 안 생기고;;;;; 그래도 계피가루 뿌려서 한 잔 마시면 아주 기분 좋아지긴 하지만.) 

*   *   *

이번 학기에는 온라인으로 듣는 수업이 있기 때문에 집에서 공부를 많이 해야 한다.
이번 주 수요일이 첫 수업이라고 생각하고 오늘도 놀아야지 생각했다가 학교 온라인 강의장에 갔더니 벌써 수업내용 쫙 나와있다. ;;;;;;;;;;; 아.. 공부해야겠네.

낮에는 열 공부하고 저녁때 K군 오면 <판의 미로> 볼꺼다. 도서관에서 DVD 빌려다 놨다.
어제는 노다메 특별판을 봤다. 치아키군이 피곤해 보였다. (너무 달리는 거 아냐..)

8 thoughts on “조금 더 특별한 한 잔

  1. 째라

    저도 노다메 유럽편 지금 다운받고 있어요^^
    아.. 기대되기대되….
    저도 이번학기는 집에서 공부를 많이많이 해야 되는데, 컴켜놓고 다운받으며 또 답글질을…-_-;;

    집에서 공부 많이 하시면서 부디 제게 모범을 보여주세요.
    그리고, 놀고 있는 제게 질책도 부탁!!

    Reply
    1. 딸기맘

      잘 다녀오셨습니껴~

      노다메 원작이 쩜 약한 게 영향이 있는 거 같긴 한데요.. 그래도 잼나더라구요~ ^^
      우리 서로 감시(?)해 가면서 공부 열심히 해요~ ㅎㅎ

      그나저나 제가 안부게시판에 남긴 글은 보시었소~?

      Reply
  2. apple2004

    와~ 계피가루 까지 뿌렷놓은 라떼 보니 넘 맛나 보이는군요~ 머그잔도 시원하니 맘에 드네요^^
    저두 별다방 커피 별로 안좋아 하는디. 가끔 편리상 가게 되는 경우가 있어요^^

    근데 노다메가 그리 재미있어요?^^
    공부도 열~심히 하시와요 딸기맘님~^^

    Reply
    1. 딸기맘

      제가 계피를 아주 사랑하거든요.. ㅎㅎ 단맛 땜에 그런가? ^^
      애플님 노다메 함 보세요.. 드라마라 시간을 좀 투자해야 하지만 느무 잼있어요~

      Reply
  3. 트니맘

    아 맛있겠다. 맞아요.저도 커피샵 처녀적엔 아무생각없이 내집드나들듯이 갔는데 이제는 돈아꾸워요.

    Reply
    1. 딸기맘

      라떼와 드립 커피의 가격차이를 보면서 원가계산을 하고 혼자 분노한다오.. ㅎㅎ (하긴 드립 커피도 비싸긴 하죠.. 정말 원두 가격 후려쳐서 사온다던데.. 한국에선 자릿세라고 생각하면서 마셨삼 ㅎ)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