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기여사 물리치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딸기가 워낙 다리가 약한 견종이기도 하고 이미 슬개골 탈구병력이 있는지라 수영을 꾸준히 해야겠다 생각만 했는데 몇번 하다 말곤 했다.
그런데 어제 오늘 요 녀석이 슬개골 수술한 다리를 땅에 디디지 못하고 깡총깡총 세발로 다닌다. 덜컥 겁이 나서 오늘부터 당장 물리치료 시작.
딸기는 무척 싫어하지만 그래도 물 속에서 뒷다리를 힘차게 젓는다. 매일 한 5분 정도만 하자 딸기야.

20 thoughts on “딸기여사 물리치료

  1. monkeytoe

    딸기한테 넘 사랑스러워 보인다고 전해 주세요~~~
    전 리타이어한 맹인견을 데려오고 싶어요.
    그동안 고생 많이 했으니 제가 호강시켜 주게요.
    우리집 불사신이 반가워하기만 하면 우리집에 와도 되는데.
    맹인견들은 리타이어 안하나?? 그런 말을 들어 본 적이 없는 것 같네요.

    Reply
    1. 딸기맘

      ㅋ 네.

      안내견 한 여덟살쯤 되면 리타이어한다는 얘기들은 것 같아요. 스트레스 많이 받으면서 살아서 수명이 짧단 얘기도..
      훌팬님 마음도 이쁘시구랴. ^^

      Reply
  2. 바람

    딸기야 영차 영차 수영하고 다리 튼튼해지그라~!
    딸기가 가벼워서 그나마 저렇게 들고계시지
    비빙이였음 일단 물세례는 기본에
    팔아파서 잡고있기도 힘들듯..ㅋㅋ

    Reply
    1. 딸기맘

      저럴땐 쪼끄만게 고맙쥬.. 안 그랬으면 들로 산으로 데리고 나가 개울에 넣어야 하나…;;;;;
      대신 비빙이는 다리가 튼실하잖아요.. ^^

      Reply
  3. sweetiepie

    딸기맘님, 훌팬님,
    너무 이뻐요
    전 이렇게 동물 사랑해주는 사람들 너무 좋아요.
    가심이 따땃~~ 해짐을 느끼고 갑니데이~

    Reply
  4. apple

    아, 마음아프면 안되는데..제가 마음이 약해서리..
    딸기맘님이 우리 딸기를 위해서 그럼 열심히 운동시켜 주시와요..
    딸기야 화이팅! 이쁜 딸기 너는 할수있어!!

    Reply
    1. 딸기맘

      오늘 아침엔 언제 그랬냐는 듯이 네발로 쫑쫑 잘 다니면서 밥 달라고 따라다니더군요.. ㅎㅎㅎ 그래서 어제 그냥 발에 쥐라도 났었던거야? 하고 물어봤죠.

      그래도 수영은 계속 시키려구요. ^^

      Reply
  5. 째라

    요새 마이 바쁘시지요?? 언제 시간되심 메신저질 한 번 했음 좋겠는데.ㅋㅋ
    괜찮은 시간 좀 알려주시지요~~~
    딸기맘님 팬들이 아우성을 치고 있나이다.ㅋㅋ

    Reply
  6. 후라이팬

    앙~ 저 아무래도 넘 열심히 일하나봐요.
    팀 모임에서 매니저가 저더러 벌써 본격적으로 일을 시작했다고 일제히 박수를 짝짝짝 시키더라고요.
    제가 넘 놀래서 엉? 이게 usual한 거 아니냐고 나 좀 behind인 줄 알았다고 하공.
    내 일을 백프로 해내는 것 -이건 내가 배운 삶의 지혜가 아닌데 ㅋ(제가 깨달은 건 80프로가 이상적)
    열심히 안하는 사람들은 참 열심히 안하더이다.
    저러고도 안 잘리나 제가 다 걱정이 되더군요.
    회사가 급성장해서 걸핏하면 프로모션 발표가 이멜로 오긴 오더라고요. 이 사람들아 난 그런 거 싫다니깐 버럭!

    Reply
    1. 딸기맘

      아니 이 사람이 여기 와서 자랑질을.. ㅋㅋㅋㅋㅋ

      맡은 일 잘 하면 좋은 거죠. 살살 수위를 조절하셈~

      Reply
  7. apple2004

    딸기맘님 글 볼러 왔는데 멍키토우 아 후라이패님의 댓글을 보고 가네요. 묘하시다. .저의 적응도을 더 강화시키시는분..
    좋은 하루 되시어요 딸기맘님~

    Reply
  8. apple

    죄송해요 딸기맘님을 이해을 못하게 만들어서요.
    그러니깐 제가 여기에 딸기맘님의 라이프 스토리를 읽으러 오는데
    이것이 영 후라이팬의 라이프 스토리를 읽고가는 느낌이라서요.
    다들 댓글 남기지만 어찌저리 자기 블러그에서 할 얘기를 하는지요^^
    제가 후라이팬 라이프스토리에는 쩜 관심이 없어서리.
    제가 그 블러그 사건으로인해서, 관심이 멀어진 분인데, 자꾸 여기서 글을 보게되니 제가 적응도를 높여야 이해가 될것같은 분이시라는 말이었어요. 그냥 어제 딸기맘님 글이 없어서 제가 서운해서 그랬나 봐요^^
    그럼 오늘도 화이팅 하시어요 딸김맘님!

    Reply
  9. 스딸

    세발 이야기에서 정말 나두 겁 팍 났어. 수영 연습 열심히 시켜야겠네….
    욕조 친환경 주방세제로 닦아봐, 정말 잘 닦이고 또 그릇 씼는 거니까 딸기한테도 좀 안전하지 안을까?

    Reply
    1. 딸기맘

      스탈님 이 고래쩍 포스팅도 읽었어? ㅋㅋ 요즘은 반신욕 주로 시키고 수영연습은 잘 안 시키는데.. 날 좀 풀리면 좀 미지근한 물에 담가야겠다 ㅎㅎ
      우리는 걍 비누 쪼가리 남은 거 망에 담았다가 그걸로 닦는데.. 주방세제가 더 잘 닦여?

      Reply
  10. 스딸

    엉. 비누는 아무래도 밀듀가 남아서 머가 끼여있는 느낌이랄까… 주방세제가 더 나은 것 같아. 아주 조금으로도 매우 잘 닦이거덩. 나도 반신욕을 하니까 신경이 좀 쓰여서 말이야.

    Reply
    1. 딸기맘

      글쿠나.. 알았어. 나도 반신욕 한지가 오래되어서 좀 해야쓰것다… 여기 오늘 날씨 완전 죽음이야. 완전 회색에 비가 하루종일.. 그래도 눈보다 나아. 암만. (혹시 맛 좀 봐라 하고 눈 올까봐 꼭 한마디 덧붙인다 ㅋㅋ)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