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지지난 포스팅부터 꽃, 새싹 등 접사 사진을 올리고 있는데, 거기엔 사연이 있다.

요즘 뜨고 있는 건 여름용 카디건인데, 가끔 입어보면서 사이즈 확인을 한다. 그걸 또 사진을 찍어보겠다고 화장실에서 앞으로 뒤로 옆으로 돌다가 카메라를 변기에 퐁당… 멘붕.
그래도 깨끗한 물이었다고 위안…은  개뿔… 카메라는 사망하고 말았다. 내 심하게 사이즈가 작은 손에 딱 들어와 애정하는 카메라였는데 ㅠㅠㅠㅠ

그리하여 며칠 후 카메라를 새로 구입함. (원하는 모델이 세일해 급히 구매하였으나 물론 세일은 연장됨.. 낚임;;)

근데 그 날 저녁 K씨가 사망한 카메라를 떡허니 고쳐놓음. 짝짝짝! 그래서 새 카메라를 리턴하려고 하였으나 몇년간의 기술의 차이로 기존 카메라와 새 카메라의 접사 촬영 결과가 하늘과 땅 차이인 것이다. 올해는 식물 사진을 많이 찍을 것임으로 접사 기능이 필요하다는 판단(응?)으로 결국은 카메라를 하나 더 산 셈이 되었다. (근데 K씨, 나 생일 선물 이걸로 퉁치는 거임???)

암튼 그렇습니다.

생일 당일 아침 미역국을 끓인 K씨, 미역국 베이스의 나가사끼 짬뽕을 먹겠냐는 거절하기 어려운 제안을 해옴. K씨가 엄청 맛있게 하는 요리 중 하나인데, 웍에 해물과 야채를 확확 볶고 나가사끼 짬뽕을 끓인 후 청양고추 추가.
IMG_0422
우왓 맛있어!

IMG_0420
미역이 너무 많이 불었으므로 만든 것으로 추정되는 미역무침. 이것도 맛있었습니다.

.

.

그래서 요즘 점심시간엔 동네에 다니면서 꽃사진 – 접사로다가.

IMG_0423 IMG_0424 IMG_0426 IMG_0429 IMG_0430 IMG_0432

 

.

IMG_0438
우리 직장에서는 생일 당사자가 뭘 만들어오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왠지 엎드려 절받기 같은 기분이지만;) 나도 브라우니를 구워갔다. 내가 제일 많이 먹었어 ㅠㅠㅠㅠ

9 thoughts on “월요일

  1. 바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웅..위에 님, 짤없으심.ㅎㅎㅎㅎ
    이미 접사의 신비(?)를 맛보셔서 리턴은 없는걸로? ㅋㅋ
    가끔 몬가 멋진 풍경 같은 거 만나면 디카 성능이 좀 좋았음 싶을 때가 있긴 하드라구요.
    어떤 애로 사신거임? 궁금.

    미역국 베이스에 나가사끼 짬뽕~~ 얼큰하니 맛있겠어요~
    요즘 저도 미역에 꽂혀서 맨날 불려서 대충 무쳐먹고 있다능~
    원래 저렇게 오이두 넣구 그래야는뎅 내껀 정말 대충임..ㅋㅋ

    Reply
    1. Ana Post author

      저거 산 다음날 얼마전 올린 수달 사진 찍음서 이번엔 줌이 잘되는 카메라가 아쉬웠다는 게 함정.. ㅋㅋㅋ

      캐논 똑딱이로 샀어요. (니콘 – 사실적 색감(또는 죽은 색?), 캐논 – 비비드 색감(또는 가식적)라던데 전 가식적인 색감이 좋아서 ㅋ) 좋은 건 아니지만 제 수준에서 쓰긴 뭐 ㅎㅎ

      Reply
  2. 트니맘

    우왕~물들어간걸 어케 고치셨는지 k님은 못하는게 없으셔유.
    나가사끼짬뽕이라길래 라면?싶었는데 진짜 요리를 하셨어!
    역시..차원이 다르구먼.ㅎ
    진짜 맛있어보여요. 미역도 들어가는구나 라면 나가사끼짬뽕만
    먹어봐서 몰랐다는.ㅎㅎㅎ;

    첫번째 꽃이 무스카리 맞나요? 울동네 문화예술회관에 조경을
    잘해놨는데 저게 있길래 넘 예뻐서 한동안 매일 쪼그리고 관찰하는게
    일이었어요. 맘같아서는 몇송이 훔쳐서 울집에 델꼬 오고싶더라는.ㅋㅋ
    파란꽃은 뭔가유? 신기하고 독특해요.

    브라우니 진득하니 맛있었겠슈. 전 초콜렛종류는 싫어해서
    안먹는데 요즘 마켓오 리얼브라우니에 꽂혀서 매일 먹는중.
    직접 구우면 더 맛있겄쥬? 아 침나와 ㅠㅠ

    Reply
    1. Ana Post author

      물론 라면입니당. 추가로 미역국, 야채, 해물에 청양고추 들어가면 요리가 되긴 하죠 ㅎㅎ (그러나 본질은 라면 ㅎ)

      꽃 이름은 몰라유;;;;;

      한국갔을 때 마켓오 꺼 먹어봤어요. 감자랑 브라우니.. 맛있대요? ^^

      Reply
  3. 폴리맘

    푸하하하하하! 얄짤없음 선물은 걍 그걸로 낙찰~~ ㅋㅋ
    그래도 올해 덕분에(?) 이쁜 꽃감상을 할 수 있으니 좋음좋음 ㅋ
    생일날이라고 미역나가사끼짬뽕을 끓여주시다뉘 멋지신 K님. 우린 요며칠 매생이(나가사끼)라묜을 즐겻는데 같은 녹조류라 아마 맛은 비슷할듯?? 생각보다 훈늉한 맛을 즐길 수 있더라능.
    브라우니!! 브라우니!! 츱~~~
    어쨋든 생일날 케잌먹구 생일선물받구 올해는 성공(?)~~

    Reply
    1. Ana Post author

      그렇잖아도 요즘 티비에 나와서 매생이 넣은 나가사끼짬뽕이 유행인듯.. ㅎㅎㅎ (남편이 찾아봤는데 여긴 매생이가 없더라구요 ㅋ)
      뭐 그럼 올해는 그럭저럭 성공인 걸로~ ㅎㅎ

      Reply
  4. Pingback: 지난 주말 카메라 놀이 | 딸기네 집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