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파~!

닷새 동안의 일/공부 후 달콤한 휴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고 일어났는데 해시브라운이 급 먹고싶어져 만드는 법을 검색해 만들어봤다. 그럭저럭 괜찮았다. 냉동실에서 구조한 소시지와 함께 간단히.

오늘은 내가 오랫동안 사야한다고 노래를 부르던 소파를 사러 가기로 했다.
우리집 소파는 옛날에 한국에서 가져온 거의 자취생을 위한 가구 수준. 캐나다 올 때 이 곳 가구가 무지막지하게 비싸단 인터넷 정보만 믿고 바리바리 싸들고 왔는데 그 배송비였으면 하나 샀을 것을.. ㅠㅠㅠㅠㅠㅠ 대단스런 브랜드 살 작정이 아니면 저렴한 것들도 많았던 것이다.

일단 싸들고 온 정도 있고 해서 그동안도 열심히 써주긴 했으나 요즘 바람이 들어서 계속 검색도 하고 하던 차였다. Ikea 제품을 좋아하는 나는 대강 점찍어둔 것이 있었으나 일단 집에서 가까운 가구점이 많은 동네에 가서 구경을 좀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 몇가지가 세일을 하거나 해서 예산에 얼추 맞고 앉아봐서 편했던 아이들. 그러나 디자인이 좀 투박해서 크게 마음에 들지 않았다.

결국은 Ikea로 고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첫번째 사진이 미리 생각해놓은 것. 커버를 세탁할 수 있어 관리가 용이하다.
두번째 건 앉아보니 편했길래 좀 고민했던 것. 극세사라 관리가 어렵진 않겠지만 빨 수는 없다.

한참 앉아서 궁리하다 보니 K군이 첫번째 것이 오래 앉아있어도 편하단다. 나도 역시 이것이 더 마음에 든다.

사진 찍으려고 했더니 너무 편해서 잠든 설정샷이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에 와 놓을 자리를 재 보니 3인용은 너무 클 듯 해서 2인용으로 낙찰. 색은 흰 색으로.

배송을 맡기면 배송료도 있지만 시간도 오래 걸릴 것 같고 해서 밴을 빌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달리 (돌리?) 가지러 간 K군을 기다리는 딸기여사.

그리하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집에 오게된 예쁜 소파. 글구 함께 집어온 “딸기 뛰어내릴 때 다리 충격 완화용” 면 러그.

소파에서 하늘이 보이고 마루가 넓어보여서 좋다. 아 좋아. ㅎㅎ

12 thoughts on “소파~!

    1. 딸기맘

      응. 전망이 약간 비스듬하게 좋긴 하지만 ㅋㅋㅋㅋ

      먼저 살던 사람이 이태리 사람이었다는데 색을 과감하게 썼더라구.. 안방은 겨자색이잖아~

      Reply
  1. 애플

    우리집에도 저 소파 있어요 딸기맘님!!^^저 소파커버를 우리는 아마 열번도 더 빨았을거에요. 제가 fabric 으로 빨수 있는 제품을 아주 선호하거든요 ㅎㅎ^^ 커버가 하얀색이어요? 저희는 노란 옅은 개나리색인데, 이제는 그색이 안나오는것 같아요? 하나 더 구하고 싶었는데..그래서 아는분이쁜천구하면
    만들어 주신다고 해서 기대만빵 하고 있어요~~ 딸기맘님 거실에서의 뷰는 아주 멋져요~~*–* 커피를 은근히 땅기게하는 뷰라니깐요 ㅎㅎ^^

    Reply
    1. 딸기맘

      와 개나리색도 이쁘겠어요~
      저는 벽이며 가구 색깔이 이것저것 섞어있어서 (그리고 울 남편님의 리클라이너도 색깔이 다르고 ㅋ) 무난한 흰색을 골랐어요. 흰 천이 가장 저렴하기도 하더라구요. 나중에 빨강이나 뭐 하나 더 사서 교대로 써도 재미있을 것 같아요.

      Reply
    2. 애플

      저희도 흰색이있는데, 조카들이 워낙 잘 묻히는지라 ㅋㅋ 아직은 못쓰고 있어요 ㅋㅋ 흰색이 딸기맘님 거실에서 참 이쁘게 나오네요!!
      아~ 딸기맘님! 저희집에 있던 그 리클라이너 꼬셔서 리턴 했어요 ㅋㅋ
      얼마나 기분이 좋았던지 ㅋㅋㅋ

      Reply
  2. 후라이팬

    설정샷 너무 재밌다 ㅋㅋ.
    소파가 너무 편하면 거기서 종종 잠들어 버리기 땜시 새로운 얇은 담요도 필수!

    Reply
  3. 바람

    ㅎㅎ 잠든 설정샷..ㅋㅋㅋ
    소파 사신거 축하혀요~!
    저도 뭔가 하나 놓고는 싶은데
    어느 세월에 할런징..
    지금 커튼도 하나 가져와서는
    차일 피일 미루는중인데
    오늘은 꼭 달아야겠다눈..
    집이 넘 썰렁해요..ㅋㅋ

    Reply
  4. 양지꽃

    전 하얀 인테리어 너무 좋아해서 흰 소파를 사고 싶었지만,
    절대 도전 못하겠다는…
    여름이 되면 흰 패브릭을 씌워놓는정도로 만족해 버리구… ㅋㅋ
    이쁘다. 소파도 모두 좋아한 저 경관도.
    집이 역시 깔끔 단정!

    Reply
    1. 딸기맘

      응, 저기까진 정리가 됐는데 말이야, 그 오른쪽으로도 슬슬 정리해야 해. 한 군데 정리하면 또 그 옆이 남아있고 하루 마루 청소하면 방은 먼지가 그대로고. 집안 일은 왜 끝이 없을까? 아웅.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