족욕

지난달 동생과 혈액순환 얘기하다 갑자기 질러버린 족욕기. 자기 전에 한 30분 발 담그고 있으면 잘 때 발이 따뜻한 것이 기분이 좋다. 전에는 자러들어가면 발이 얼음처럼 차가워 K군 발에 갖다대면 차갑다고 걱정 반 구박 반 듣기도 했는데 요즘엔 그런 일이 없다.


족욕기도 여러 모델이 있지만 요것은 가장 저가형 모델. 25불 정도에 구입했다. 사기 전 평을 검색해보았더니 물이 금방 식는다 등의 평도 많았으나 종합해본 결과 이 가격에 더이상 뭘 바라나 정도..;; 써본 후 내 감상도 비슷하다. ㅎㅎ

10 thoughts on “족욕

  1. 애플

    저도 족욕기 지금 살까말까 그러고 있었어요^^ 딸기맘님따라 하나 빨리 장만해야겠어요 ㅎㅎ

    Reply
  2. 양지꽃

    나도 있는데 무거워서 물 넣기도 힘들고 씻기가 귀찮아서 잘 안 하게 되.
    근데 하니까 진짜 좋지?
    내 것은 월풀처럼 부글거리면서 물이 데워져서 아주 뜨거워.
    어찌된 건지 모르지만 미나리가 리퍼비쉬된 것을 5불인가에 샀다고???
    근데 그럴 언젠가 어느 때의 선물이라면서 떼웠다는…

    Reply
    1. 딸기맘

      응. 하니까 참 좋아.. ㅎㅎ 스탈님도 어여 해. 미나리님 완전 잘 사셨다~ ^^
      요것은 부글거리면 물이 급속도로 식던데.. 게다 넘 시끄러워서 그냥 진동이 느껴지는 맛사지 기능만 써. 물을 따뜻하게 유지해주는 기능이 있긴 한데 계속 뜨겁진 않고 그냥 따뜻한 정도야. 딱 새로 물을 채우지 않아도 될 만큼만.

      Reply
  3. 폴리애미

    족욕기~~!!저도 손발 차가워서 잘때 폴빠 무릎뒤에 슬쩍 집어넣곤 했다는 ㅋㅋ
    딸기맘님도 손발이 차갑구나…저는 겨울엔 꼭 손난로 필수~~(요즘은 충전용도 많드만)
    전엔 자다가 여차하면 쥐나설 자다가 괴성을 지르곤했는데 요즘 한약먹고는 많이 좋아졌어요.

    Reply
    1. 딸기맘

      폴빠도 고생이.. ㅋㅋㅋ 그나저나 손난로는 어떻게 생긴 물건이예요? 예전에 애들 가지고 다니던 뜨거운 회중시계스러운 것???
      저도 쥐 자주 났는데 그러고보니 요즘은 잠잠해요. 기뻐라.

      Reply
    2. 폴리애미

      뇡, 맞아요 ㅋㅋㅋ(저는 기름넣어서 불붙여 쓰는거였는데 요즘은 충천식으로도 있더라고요)
      겨울 산책엔 손난로+귀마개(?) 사랑~~!!

      Reply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